러브비트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친구찾기

TO . 하니에게 ♡♡♡

2019.09.25 14:02 조회 562



  


                                                                    TO. 평생의 내 짝 하니에게


                                                                               하니야 . 깜짝 놀랐지?

                                                                        갑작 스러운 편지를 보고 말이야.

                             무슨 말을 써야할지 어떤 식으로 시작해야 할지 정말 고민하다가 생각나는 대로 쓰게 되었어.

                              너랑 사귄지도 4년 7개월 이라는 시간이 지나면서 그동안 정말 많은 추억이 생겼더라고.

                       처음 사귄 날부터 시작해서 지금까지 너랑 지내면서 본 영화들만 해도 거의 천개가 넘더라고. 

                               물론 영화관에서 본 영화들도 있지만 집에서 인터넷으로 본 영화들도 되게 많더라고. 

                                                       또 너랑 사귀면서 여행 다녀 본곳들도 꽤 많더라고. 

                             내가 사진 찍는걸 별로 안좋아하는데 하니 너랑 사귀면서 커플 사진도 많이 찍게 되었고 

                   애정 표현 같은것도 서툴러서 잘 못하는데 널 만나면서 표현이 늘었고 오글 거리는 멘트도 있고 ㅋㅋ

                                      너라는 존재가 어느순간부터 나를 변화 시키는 듯한 그런 느낌이 들었어.

                                                                         좋은쪽으로 말이야.


                                           우리가 사실은 친구사이였잖아. 흔히 말하는 남사친 여사친 . 

                                   근데 남녀사이에는 친구가 될수 없다는 말이 있잖아. 물론 친구가 될수도 있지만 

                                                               너만큼은 친구로 지낼수가 없었어.

                                              너를 좋아하게 된 순간부터 난 고민을 되게 많이 했거든. 

                                 정말 많이 힘들었는데 고백을 안하면 더 힘들것 같아서 고백을 하게 되었고

                                                               그때 너도 당황해서 나를 찼었는데

                                        서로 정말 많이 이야기를 하면서 결국에는 우리가 연인이 되었잖아. 

                               그때 말로 다 표현못했는데 속으로 진짜 좋았다?ㅋㅋ 니가 내 고백을 받아줘서 ...급 쑥쓰럽네..ㅋㅋ


                                                      항상 여보가 곁에 있다는게 나한테는 정말 힘이되고

                                                   지금까지도 널 보면 설레고 사랑하고 있다는게 실감나고 

                                                                    느껴질만큼 널 좋아하고 있어.

                                                       넌 나를 멋진 남자로 만들어주는 여자친구거든.

                                                   너랑 있으면 난 내가 멋진 사람이 되어가는 것 같아.

                                                      앞으로도 지금처럼 예쁜 사랑 하면서 잘 지내자 .

                                                               사랑해 하니야 ♡♡♡♡♡♡♡♡♡



앗~설렘 [하루온종일]/ 16Lv
1평생 하니뿐♥1 닉변예정 / 접률下
앗~설렘님을
피플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

추가하시겠습니까? [] [아니오]

닫기
공감하기

댓글수(6개) *욕설, 도배, 비방, 루머 등 운영정책에 어긋나는 게시물 등록 시에는 글쓰기 제한 등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0/300
댓글[4]
  • 등록순
  • 추천순
  • 덧글달기
  • 추천하기
  • 덧글달기
  • 추천하기
  • 덧글달기 [1]
  • 추천하기
앗 누군가가 뎃글 달거라곤 생각못했는데 감사합니다!! 이미 천일은 넘게 사귀고 있으니 10000일까지 꼭 가겠습니다!!
  • 덧글달기 [1]
  • 추천하기
넌 내 최고의 여자친구야♡ 사랑해 하니야 ♡
이전 1 다음
로딩중입니다.
답글 글쓰기 목록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수
31913 [묻고 2배로가자] [2] 2020.01.21 232
31912 [묻고 2배로 가자] [4] 2020.01.20 383
31911 [묻고 2배로 가자] [1] 2020.01.19 314
31910 [묻고 2배로 가자] [2] 2020.01.19 262
31909 [묻고 2배로 가자] [2] 2020.01.19 351
31908 [묻고 2배로 가자] [2] 2020.01.19 283
31907 [묻고 2배로 가자] [3] 2020.01.17 318
31906 [묻고 2배로 가자] [1] 2020.01.16 410
31905 우리 다미다미에게 ♥" [2] 2020.01.14 297
31904 [묻고 2배로 가자] [4] 2020.01.12 562
31903 [묻고 2배로 가자] [4] 2020.01.12 506
31902 [묻고 2배로 가자!] [2] 2020.01.12 533
31901 [데뷔선물] [2] 2020.01.07 333
31900 [데뷔선물] 2020.01.05 153
31899 [데뷔선물] 2020.01.05 109
31898 [데뷔선물] [1] 2020.01.05 175
31897 [데뷔 선물] 2020.01.05 89
31896 [데뷔 선물] 2020.01.05 71
31895 [데뷔선물] 2020.01.04 73
31894 [데뷔선물] 2020.01.04 79
31893 [데뷔선물] 2020.01.04 127
31892 [데뷔선물] [1] 2020.01.04 192
31891 [데뷔선물] [1] 2020.01.04 139
31890 [데뷔선물] [1] 2020.01.04 122
31889 [데뷔선물] 2020.01.03 109
31888 [데뷔선물] [2] 2020.01.03 201
31887 [데뷔 선물] 2020.01.03 136
31886 [데뷔 선물] 2020.01.02 132
31885 [데뷔 선물] [1] 2020.01.02 146
31884 [데뷔선물] 2020.01.02 9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The War Of PC room 설레는 설에 함께하는 삼일절 100주년
위로